절대 잊을 수 없는 라스베이거스 첫 번째 여행 절대 잊을 수 없는 라스베이거스 첫 번째 여행
Tags: 할 것

라스베이거스를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사람들에게 가장 먼저 떠오르는 도시의 이미지는 무엇일까요? 유투브의 스타이자 여행 블로거인 헤이 나딘(Hay Nadine)이 벨라지오 호텔 분수 쇼, 라스베이거스 웰컴 사인, 그랜드 캐널 숍에서의 곤돌라 체험, 하이롤러 대관람차 등 엔터테인먼트 캐피털인 라스베이거스에서 꼭 가보고 체험해야 할 어트랙션을 소개합니다.

먼저, 사람 구경하기! 굉장히 지루하게 들리겠지만, 엔터테인먼트의 도시인 만큼 유명인이나 연예인, 다양한 개성을 가진 전 세계의 여행객들이 많이 방문합니다. 메인 스트립에는 오가는 사람들을 구경하며 스트립 전경을 감상하기에 최적인 장소들이 있는데요. 벨라지오 호텔 분수 쇼가 한눈에 들어오는 바로 맞은 편 파리스 호텔의 ‘몬 아미 가비 (Mon Ami Gabi)’와 시저스 팰리스 호텔에 위치한 ‘세렌디피티 3(Serendipity 3) 카페’, 플래닛 할리우드 호텔의 카보 와보 카티나(Cabo Wabo Cantina)와 PBR 락 바(PBR Rock Bar) 등 야외에 앉아 맛있는 식사를 즐기며 도시 구경, 사람 구경에 시간 가는 줄을 모르게 됩니다.

 

자동차 또는 도보로 스트립을 돌아다니는 것도 처음 방문한 사람에게는 필수 코스입니다. 라스베이거스에서만 볼 수 있는 쇼들의 거대한 디지털 전광판도 잊지 말고 체크! 미라지 호텔에서 공연하는 태양의 서커스 쇼 ‘러브(LOVE)’, 리오 호텔의 ‘록 오브 에이지(Rock of Ages)’, 엑스칼리버 호텔의 ‘토너먼트 오브 킹스(Tournament of Kings)’, 윈 호텔의 ‘르 레브 - 더 드림(Le Reve-The Dream)’ 등 라스베이거스에 가는 사람이라면 꼭 챙겨봐야 할 쇼들이지요. 뿐만 아니라 리오 호텔에서 절찬리 공연 중인 마술 쇼, 팬 앤 텔러 (Penn & Teller)도 놓치지 마세요, 절대 후회하지 않을 것입니다.  

조금 더 신나는 체험을 하고 싶다면, 하라스 호텔의 ‘카니발 코트(Carnaval Court)’의 야외 거리를 산책하거나, 뉴욕-뉴욕 호텔의 명물, 롤러코스터를 타며 스릴을 만끽하는 건 어떨까요? ‘링크 프로미나드(LINQ Promenade)’는 LINQ 호텔과 플라밍고 호텔 사이 거리에 자리잡은 복합 야외 엔터테인먼트 공간인데요, 오직 라스베이거스에서만 볼 수 있는 다양한 상점과 볼링장 등 가족 여행객들에게도 안성맞춤입니다. 특히 링크 프로미나드 끝 자락에 자리잡은 세계에서 가장 큰 대 관람차, 하이롤러(High Roller)는 라스베이거스의 아름다운 야경을 즐기며 하루를 마무리하기에 최적인 놀이기구죠.

 

앞서 설명한 것처럼 라스베이거스는 카지노 외에도 즐길 거리가 무궁무진 합니다만 만약 처음 방문이라면 카지노도 재미로 조금 즐겨보는 것도 나쁘지 않죠. 라스베이거스의 많은 호텔들이 처음 방문하는 이들을 위해 무료 강습을 제공하는 데 다운타운에 위치한 골든 너겟 호텔(Golden Nugget)도 그 중의 하나입니다. 일단 다운타운에 왔다면 골든 프리몬트 스트리트의 동쪽에 새로 형성된 프리몬트 이스트 디스트릭트 (Fremont East District) 의 훌륭한 맛과 착한 가격을 선보이는 다양한 레스토랑과 바에 들러 봅니다. 그 뿐인가요? 새로 생긴 컨테이너 파크 (Container Park)도 역시 추천 리스트 중의 한 군데인데 각각의 컨테이너가 하나의 작은 가게인지라 쇼핑을 즐기는 동시에 재미난 인테리어와 건축형태를 구경하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라스베이거스의 역사를 품고 있는 엘 코르테즈 호텔(El Cortez)와 다운타운 그랜드 호텔(Downtown Grand)도 다운타운 지역의 명물로 추천합니다.

여행하면 절대 빠질 수 없는 식도락! 라스베이거스가 과거에는 뷔페로 유명했었다면 최근에는 유명 셰프들의 요리를 맛 볼 수 있는 레스토랑도 인기입니다. 물론 첫 방문이라면, 라스베이거스 호텔 뷔페는 꼭 한 번 방문할 것! 팜 리조트에 위치한 비스트로 뷔페(Bistro Buffet)와 만달레이 베이 호텔의 베이사이드 뷔페(Bayside Buffet)에는 다양한 퀴진의 시그니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또한 라스베이거스 뷔페의 떠오르는 신흥 강자, 시저스 팰리스 호텔의 바카날(Bacchanal Buffet) 뷔페 역시 놓칠 수 없습니다.

짜릿한 모험을 기대하는 분이라면? 스트라토스피어 타워 108층 높이에서 떨어지는 아찔한 스카이 점프 (Sky Jump)를 시작으로 다운타운의 비바 비전 캐노피를 날아서 가로지르는 ‘슬랏질라’ (Slotzilla) 짚라인, 만달레이 베이 호텔의 아쿠아리움에서 상어와 즐기는 짜릿한 체험까지, 육해공 모두를 아우르는 다양한 어트랙션이 여러분을 기다립니다.

라스베이거스는 다채로운 여행의 모습을 담을 수 있는 최고의 여행지 입니다. 라스베이거스에서 잊지 못할 여행의 추억을 만들어 보세요.